• Update 20.02.21 (금) 17:52

광주드림 칼럼/사설 타이틀
 상담실에서
 딱! 꼬집기
 편집국에서
 기자생각
 청춘유감
 뒷담화
 검색어로보는 세상


이용섭 시장 “신천지 협조 받아 교인 전수조사 실시

전남도교육청 일반직공무원 507명 인사 단행

광주학생교육문화회관 상반기 청소년강좌 수강생 모집

대구 신천지 관련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창평국밥…담양군도 비
칼럼상담실에서
[조현미 생활심리]‘내가 좀…괜찮아!’ 라고 생각해도 괜찮아
낙관적 편향 ‘긍정 착각’으로 행복해지기
조현미
기사 게재일 : 2019-11-25 06:05:05
 아침 출근하기 전 거울을 보며 당신은 무슨 생각을 하는가? 거울 속 인물이 잘생겨 보이고, 괜찮아 보이는가. 오늘따라 더 이뻐 보이고, ‘나’를 잘 받아주는 거울 앞으로 가서 이리저리 비춰보지는 않는지. 아니면 피곤에 쩔어 있어 안쓰럽고 마땅치 않은지. 또 혼자 어떤 일을 마치고 나서는 어떤가. 잘하는 것 같다고, 이보다 더 잘할 수는 없을 거라고 생각하는가. 아니면….

 다른 사람보다 내가 더 잘났다고 느낀 적이 많은가. 나의 미래는 아주 밝다고 여기는가. 오늘보다 내일이 더 나을거라 믿는가. 내가 한 실패는 사소한 실수라고 여기고, 내가 한 성공은 과대평가하고 있지는 않은지. 그리고 내 주변에서 일어나는 모든 사건을 내가 통제할 수 있다고 믿는가. 만일 이런 생각이 ‘사실’이라고 굳게 믿고 있다면 당신은 ‘착각’속에 살고 있을 수 있다.

 착각은 어떤 사물이나 사실을 실제와 다르게 느끼거나 지각하는 것이다. 현실적이고 객관적인 사실이 아니라 ‘편파’적으로 자신이나 미래, 상황을 왜곡한다. 그것이 우호적이고 낙관적인 방향으로 갈 때 ‘긍정 착각’된다. 어떻게? 사람은 자기가 원하는 것을 보고 싶고, 자기가 믿고 싶은 것만 보고 싶으며 자기가 믿는 대로 믿고 싶기 때문이다.

 언젠가는 세계 최고가 될 것이라는 생각하는 나, 자신과 같은 방향으로 걷고 있는 남자는 관심이 있어 따라온다고 생각하는 여자, 자식이 나이 들면 효도할 거라고 생각하는 부모, 결혼하면 깨가 쏟아질 줄 아는 커플, 직원들 쪼면 열심히 일하는 줄 아는 사장님들의 착각은 자유다. 만약 그럴 능력이 없거나 부족하다면, 상대가 전혀 관심이 없다면, 명절 때 만나기도 힘들다면, 꼰대라고 여긴다면 오해이고 망상이다.

 그러나 누군가로부터 관심을 받는다고 여겨지면 어떤가. 우쭐한 기분이 들게 될 것이다. 세계 최고가 될 거라는 생각이 노력을 계속되게 하는 동기가 될 수도 있다. 언젠가 보답을 받는다고 여기면 지금의 희생이나 노력은 고통스럽지 않고 오히려 행복해 할 수도 있다. 우리의 생각이 비현실적이고 주관적일지라도 결과로 느끼는 것이 긍정적이라면 어떤가.

 최근 심리학에서는 자신과 세상에 대해 낙관적으로 편향된 ‘긍정 착각’이 정신적으로 더 건강하고 행복하단다. ‘앞으로 좋은 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생각하는 낙관성을 가진 사람은 행복하고 성공할 확률이 높다. 연구들에 따르면 낙관적인 사람이 비관적인 사람에 비해 더 건강하고, 덜 우울하며, 스트레도 적게 받고 무엇보다도 더 행복하다. 또 실패에 직면했을 때조차 다음에는 좀 더 잘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성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여긴다. 또 자신이 하는 일은 잘 할 것이고 잘될 것이라고 믿는 사람은 자신을 긍정적으로 여기고, 자신의 능력을 확신하며, 실패 상황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단다.

 이러고 보니 세상을 조금 분홍빛으로 봐도 좋을 것 같다. 안될 것 같다는 생각보다 될 것같다는 ‘착각’을 한다면 어떤가. 매일 아침이 즐거워지고, 일이 즐거워지고, 세상한 살만한 곳이 되지 않을까 착각해 본다.
조현미 <심리상담사>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인쇄 | 이메일 | 댓글달기 | 목록보기



네이버 뉴스스탠드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