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07.20 (금) 06:00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의료
전남대병원 "염증성 장질환 크론병 10·20대 환자 50%"   [2016.11.02]
염증성 장질환이자 희귀난치성 질환인 크론병은 10대~20대 연령층의 환자가 절반을 차지하고 환자 10명 중 3명은 20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매년 새로운 크론병 환자가 74명이 넘게 발생하고 있으며, 이중 남성이 여성보다 30% 더 많았다....
전남대의대 국현교수 화이자의학상 수상   [2016.10.10]
전남대학교의과대학 국현 교수(약리학 교실)가 최근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의 화이자의학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은 지난달 20일 제14회 화이자의학상 기초의학부문에 국현 교수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 주관하고 한국화이자제약이...
청연한방병원, 광주 명진고 소프트볼팀에 배트 후원   [2016.10.10]
매년 광주 명진고 소프트볼 팀을 후원하고 있는 청연한방병원(대표원장 이상영)이 올해도 어김없이 전국체전 우승을 기원하는 후원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지난 7일 전달식에서 청연한방병원은 인재육성 프로젝트 일환으로 200만 원 상당의 소프트볼 배트를 ...
[청연의료칼럼] 찌릿찌릿 다리 붓고 저리면 ‘하지정맥류’   [2016.09.11]
저녁마다 종아리가 붓고, 발과 다리에 쥐가 자주 났지만 일이 힘들어서 그러겠거니 치부했던 30대 A씨. 결국 밤마다 심한 통증에 시달렸으며, 걷기 힘든 것은 물론 일상생활조차 불가능해지고, 수술도 어려운 지경이 되었다. 이와 같이 방치하면 서서히...
[한의사 문형철 건강하게 사는 법]<38>악성 종양 암의 호전은?   [2016.08.29]
 모든 암환자에게서 나타나는 공통적 원인은 무엇일까? 부모가 암이 있어 가족력으로 암이 발생하는 경우, 아니다. 부모가 암이 있어도 암에 안 걸리는 자녀는 많다. 담배를 피우는 경우, 아니다. 담배를 많이 피워도 암에 걸리지 않는 사람은 많다. 많은 ...
[청연의료칼럼]노인들 ‘낙상 사고’ 공포   [2016.08.22]
 우리나라는 현재 65세 이상 고령인구 증가 속도가 OECD 국가 중 최고치에 달한다고 한다. OECD 평균인 1.6배에 비해서도 2배 이상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것이다. 그만큼 노인의 비율이 늘어남에 따라 낙상사고 또한 꾸준히 증가 추세다. ...
[한의사 문형철 건강하게 사는 법]<37>악성 종양 암에서 자유롭기   [2016.08.12]
 악성 종양 암을 진단 받으면 환자는 엄청난 혼란에 빠지게 된다. 왜 하필 나한테 이런 일이 발생했는가? 분노·원망감을 보이기도 하고, 암에 대한 두려움, 슬픔, 서러움, 무기력, 절망, 죄책감, 수치심 등의 부정적 정서가 몸과 마음, 영...
청연한방병원 식단 구성, 전문 셰프들 자문   [2016.08.08]
청연한방병원과 청연요양병원이 전문 셰프와 협약을 통해 환자들에게 건강한 식단을 제공하게 됐다. 8일 청연한방병원과 요양병원에 따르면, 지난 5일 상무청연한방병원 12층에서 (사)한국조리사협회 광주전남지회와 ‘로컬푸드를 활용한 맛잇고 건강한 식...
청연한방병원 ‘전국화’ 시동…강남 청연한의원 개원   [2016.08.04]
청연한방병원이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404 정안빌딩 2층에 청연한의원을 개원했다고 4일 밝혔다. 청연한방병원은 광주·전남지역의 대표적인 한․양방 협진 의료기관이다. 수준 높은 의료진과 개별 치료실, 1대1 전담치료사 등 환자중...
[청연의료칼럼]입맛 잃기 쉬운 여름, 보양식으로 기력 회복   [2016.07.28]
올 여름은 폭염이 작년에 비해 상당히 빨리 찾아왔다. 이렇게 더운 여름에는 땀도 많이 흘려 입맛도 없고 자꾸 늘어지고 지치기 마련이다. 특히 고령인 노인들은 급격히 기력을 잃기 쉬워 무리한 활동을 하다보면 최악의 상황이 벌어지기 십상이다. 이를 ...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성평등추진체계’ 없이 ‘일자리 시장’없다
 2018년 7월 한국은 기성세대가 만들어 놓은 사회에 불만을 표하며 거리로...
 [청춘유감] 내가 신자유주의에 반기를 든 이유...
 [편집국에서] 초대형 슈퍼 울트라 표적, ...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