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11.22 (금) 16:47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광주 시민단체 “전남대병원 채용비리 진상규명” 촉구
광주시민협·진보연대 등 21일 국회서 공동 기자회견
“청년들 허탈, 책임자 처벌하고 피해자 구제해야”
강경남 kk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10-21 12:06:58
▲ 광주지역 시민단체들이 2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전남대병원 채용비리에 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등을 촉구했다.<광주시민단체협의회 제공>

소위 ‘아빠찬스’로 지난 국정감사에서 문제가 된 전남대병원 채용비리와 관련해 광주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이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등을 촉구했다.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진보연대,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민중당 광주시당, 민주노총 광주본부, 전국보건의료노조 광주전남지역본부 등은 2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 16일 국정감사에서 ‘아빠찬스’, ‘남친 아빠찬스’로 전남대병원 채용비리의 뻔뻔함과 심각성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며 이에 대한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과 피해자 구제를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국감에서 지적된 ‘아빠찬스’, ‘남친 아빠찬스’는 전남대병원 김모 사무국장 아들이 전남대병원 한 달 실습을 제외하고는 경력이 전무한데도 경험 많은 나머지 사람들을 제치고 아들과 아들 여자 친구가 합격했다는 것을 꼬집은 것”이라며 “심지어 아들은 1등으로 합격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해 11월 드러난 전남대병원 채용비리는 병원 직급자가 조카의 서류 면접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각 전형별 최고점을 부여하거나 아들이 응시한 채용 과정에서 시험관리위원 등으로 참여했던 것 등이다”며 “하지만 전남대병원 측은 채용비리 연루자들에 대해 감봉과 경고 등 솜방망이 처벌에 그쳤다”고 지적했다.

이어 “보건의료노조 전남대병원지부는 채용비리 연루자들에 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고 ‘아빠찬스’ 장본인인 김모 사무국장이 2019년 임단협에 병원 측 교섭위원으로 참여하는 것에 반대해 왔다”며 “하지만 병원 측은 감사결과에 따라 이미 징계를 했기 때문에 하등에 문제가 될 것이 없다며 버티다가 결국 전국적인 망신을 자초하고 있다”고 말했다.

단체들은 “전남대병원 채용비리 사태가 심각한 것은 대응하는 병원 측 행태다”며 “교육부 감사 전에 채용관련 서류 23건이 분실됐다는 것은 다른 채용 비리나 더 큰 채용 비리가 드러나는 것을 막기 위해 폐끼한 것은 아닌지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어 “전남대병원 채용비리를 뿌리뽑기 위해서는 철저한 진상조사와 책임자 처벌이 선행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검·경의 철저한 수사가 이뤄지고 불법을 저지른 자들은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하며 무고한 피해자들은 구제돼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를 토대로 한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 관리 시스템 마련의 필요성도 주장했다.

단체들은 또 “교육부 감사와 사후 관리도 짚고 넘어가지 않을 수 없다”며 “그간 전남대병원 측의 막무가내 행태를 보자면 교육부의 방조나 묵인 없이는 불가능해 보이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에 교육부 감사 시스템도 들여다봐야 한다고 밝혔다.

단체들은 “전남대병원 채용비리를 접한 많은 국민, 특히 청년들은 허탈할 뿐이다”며 “채용비리의 실체적 진상을 제대로 밝혀내고 책임자를 엄중 처벌해야 한다. 그리고 피해자들을 반드시 구제하고 재발 방지대책을 마련해 전남대병원이 호남 최대 공공의료기관으로 거듭 나야 할 것이다”고 촉구했다.
강경남 기자 kk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광주 지하철 ‘9.1%’는 누굴 태우나?
 건설 여부·방식 등을 놓고 수년 동안 논란을 빚었던 광주 지하철 2호선 공...
 [딱! 꼬집기] [딱꼬집기]이제 제대로 출발점...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