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11.22 (금) 16:47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환경
“한빛 1호기 재가동 반대” 19일 전국 활동가들 영광 집결
광주전남·북·서울·울산·부산 등서 참여
“1호기 재가동 반대, 3·4호기 폐쇄” 촉구
김현 hyu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10-17 14:03:27

공극발견, 부실시공 의혹 등 문제제기가 끊이질 않는 한빛 핵발전소의 재가동 반대·폐쇄를 촉구하기 위해 전국에서 시민들이 집결한다.

광주환경운동연합은 19일 오후2시 전남 영광군 한빛핵발전소 정문 앞에서 ‘한빛 핵발전소 1호기 재가동 반대와 3·4호기 폐쇄를 위한 범국민대회’를 개최한다.

범국민대회에는 광주, 영광과 고창, 정읍 등 광주전남북지역 시민과 함께 서울·울산·부산 등 전국의 시민사회활동가들이 집결할 예정이다.

이날 서울·부산 등에선 아침 일찍부터 활동가들이 집결해 ‘탈핵버스’를 타고 영광으로 향한다.

한빛 핵발전소는 지난 7월 4호기 원자로 격납건물 방호벽에서 길이 157cm짜리 대형 공극이 발견되는 등 4년 동안 공극 467건, 전체 원전에서 발견된 공극 중 60.1%가 발견되면서 부실공사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5월에는 무자격 운전원의 계산 실수로 열출력이 제한치인 5%를 넘어 18%까지 급등했지만 수동정지 등 조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관리체계에 대한 불안도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범국민대회에선 열출력 급증 사건으로 무기한 가동중지된 한빛 1호기의 재가동에 대해 “제대로된 안전대책 마련과 이행 없이 CCTV 설치만으론 안된다”며 반대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또한 노후화되고 공극 등 부실시공 의혹이 발생하고 있는 한빛 3·4호기에 대해 폐쇄할 것을 촉구할 계획이다.

광주환경운동연합 김종필 사무국장은 “한빛1호기 3, 4호기 문제가 심각함에도 정부는 재가동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에 제동을 걸기 위한 범국민대회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범국민대회에 앞서 녹색당은 오후1시30분부터 사전집회를 진행한다. 이를 위해 전국 녹색당원들도 영광군을 방문한다.

광주녹색당은 탈핵버스를 운영한다. 범국민대회에 참석하고자 하는 시민은 누구나 탑승 가능하다.

12시30분 광주시청 주차장에서 출발한다. 참가비는 1만원이다.
김현 기자 hyu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광주 지하철 ‘9.1%’는 누굴 태우나?
 건설 여부·방식 등을 놓고 수년 동안 논란을 빚었던 광주 지하철 2호선 공...
 [딱! 꼬집기] [딱꼬집기]이제 제대로 출발점...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