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05.21 (월) 06:05

광주드림 기획 타이틀
 주말제안
 전라도
 생각하는교육
 숲나들이
 광주뉴스
 맑은강 푸른산
 인연
 나눔
기획
<생각하는교육>[시, 고전을 만나다]김명수 ‘하급반 교과서’ & 스티븐 핀커 ‘빈 서판’...   [2018.05.21]
아이들이 큰 소리로 책을 읽는다 나는 물끄러미 그 소리를 듣고 있다 한 아이가 소리 내어 책을 읽으면 딴 아이도 따라서 책을 읽는다 청아한 목소리로 꾸밈없는 목소리로 “아니다 아니다!” 하고 읽으니 “아니다 아니다!” 따라서 읽는다 “그렇...
<생각하는교육>[시, 고전을 만나다]지식의 양이 반 남아있다면?   [2018.05.21]

빈 서판이란, 인간의 마음은 완벽하게 깨끗한 공백으로 태어난다는 이론이다. ‘인간의 신념·성향과 같은 것들은 자라나면서 오로지 사회에 의해 형성된다’라고 주장하는 이론이다. 태어날 때는 아무것도 없는 빈 종이와 같이 태어나지만 우리가 성장을 하면서 그 종이가 채워지고 그로 인해 우리가 채워지게 된다는 것이다. 우리는 사회 속 여러 가지로 인해 영향을 받으면서 자라난다. 지금까지 살면서 우리는 많은 것을 배워왔고 또 앞으로도 더 많은 것들을 배우게...
<생각하는교육>[시, 고전을 만나다]새 백지를 만들어 내는 것   [2018.05.21]

비어있다는 것은 결코 없는 것, 무를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비어있다는 것은 그 무언가에 어떤 것이라도 채울 수 있는 가능성, 변화할 수 있는 가능성을 의미한다. 인간은 백지 상태로 태어난다는, 후천적인 자극, 교육이나 양육방법, 인간관계에 따라 성장한다는 존 로크의 주장에 동의하지만, 완전히 그렇다고는 말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그러니까, 오직 후천적이라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나는 모든 인간이 같은 크기의 백지를 가지고 태어난다고 생각하지 않...
<나눔>[이야기가 있는 물건]무선제모기 5만 원...   [2018.05.18]
갑자기 무더워진 날씨에 아름다운가게 매장에도 여름옷, 여름용품을 찾고 구입하시는 분들이 많아졌습니다. 선풍기, 아기모기장, 아이스박스 등 손님들이 사가시는 물건만 보아도 날씨와 계절의 변화를 실감하게 됩니다. 한철 사용하는 제품의 경우, 비싼 새제품보...
<광주뉴스>The First Beeswax Candlemakers in Korea’s Modern A...   [2018.05.16]
To get the story on Bin, a German-born man with the birth name Dirk Fuendling, I along with LorrynSmit (the Gwangju News’s own photo editor)...
<인연>발병은 어떻게 공포가 되나...   [2018.05.16]
#1-눈 먼 자들의 도시 “소설의 첫 번째 장면은 평범한 어느 날 오후, 차를 운전하던 한 남자가 차도 위에서 신호를 기다리던 중 갑자기 눈이 멀어버리는 것으로 시작한다. 그는 다른 남자의 안내를 받아서 집에 무사히 도착한다. 그 사건이 시발점이 되...
<생각하는교육>[청년의 눈, 청년의 인문학]‘걸리버 여행기’ & ‘학술원에 드리는 보고’...   [2018.05.14]
나는 사람들을 무척이나 사랑하고 있었지만, 추악한 야후들에 관해서라면 그렇게 지긋지긋한 감정을 느껴본 적이 없었다고 솔직하게 시인한다. 내가 말들의 나라에 머무르는 동안, 야후들과 가까이 지낼수록 나는 그들을 더욱 미워하게 되었던 것이다. 조나단 스위...
<나눔>[이야기가 있는 물건]에스프레소머신 2만5000원...   [2018.05.11]
가족들과 함께하는 행사가 많아지는 오월입니다. 지난주 어린이날을 시작으로 이번주 어버이날, 석가탄신일 연휴 등 가족과 함께 하면서 가족의 소중함을 다지고, 내 주변 이웃들의 행복도 돌아보는 나눔과 감사의 오월이 되었으면 합니다. 아름다운가게는 ...
<인연>왜 생리를 부끄러워해야 하지?...   [2018.05.09]
지난달 8일 ‘어쩌다 페미니스트’ 다섯 번째 모임이 있었습니다. 한동안 연예인 김생민 성추행 사건이 수면 위로 드러나면서 큰 충격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김생민 씨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면서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했던 다른 여자 연예인들이 하차했는데요. 우...
<주말제안>[아들과 함께 미국 서부 기행기]<3>꿈에 그리던 브라이스캐년...   [2018.05.04]
정확히 8시간 여정으로 가까스로 해가 지기 전에 꿈에 그리던 브라이스캐년 앞마당인 루비스 인(inn)에 도착해서 호텔 같은 여관에 여장을 풀고 바로 선셋(일몰)이 아름다운 선셋 포인트로 잽싸게 달려갔다. 해가 지는 곳에 빨갛게 달아오른 캐넌은 ...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을’들의 반격
 ‘갑을관계’를 사전적 의미는 계약서상에서 계약 당사자를 순서대로 지칭하는 ...
 [편집국에서] 전두환 회고록을 제압하라...
 [청춘유감] 광주는 어디로 가야 하는가...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