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7.09.19 (화) 19:12

광주드림 기획 타이틀
 주말제안
 전라도
 생각하는교육
 숲나들이
 광주뉴스
 맑은강 푸른산
 인연
 나눔
기획생각하는교육
[시, 소설을 만나다]인간다운 것이 아름답다
박주혁
기사 게재일 : 2017-09-11 06:05:01
 ‘로빈슨 크루소’라는 책을 봤다. 소용돌이로 인해 로빈슨의 배는 산산조각이 나고 배에 있던 사람들은 모두 바다에 빠졌다. 로빈슨 크루소도 바다에 빠졌지만 운 좋게도 파도에 휩쓸려 무인도에 도착했다. 처음에는 막막했지만 크루소는 점점 인간답게 살아가고 있었다. 인간답게 산다는 것은 쉬워 보이지만, 무인도에서는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28년 동안 스스로 규칙과 규율을 정하고 엄격하게 지키며 살지 않았다면 그는 오래 버티지 못했을 것이다. 인내심, 용기와 끈기로 무인도에서 살아남아 배를 타고 자기 고향으로 돌아가는 것, 이게 진정한 인간다운 삶이다.

 나는 로빈슨 크루소의 책을 보며 인간다운 삶을 생각했다. 내가 생각하는 인간다운 삶은 바로 ‘의지’다. 로빈슨 크루소가 의지가 없던 사람이라면 무인도에서의 삶은 불가능했다고 생각한다. 의지가 강하면 어떤 일이 닥쳐도 끝까지 생각하고 끝까지 행동해 그 일을 해결할 수 있다. 그게 인간이다.

 또 인간다움은 아름다움에 비례한다. 인간다운 생활을 하면 자연스레 나오는 것이 ‘아름다움’이다. 아름다움은 겉으로 느껴질 때도 있고 내면에서 느껴질 때도 있다. 그러나 나는 공장기계처럼 정해진 일을 아무 의미도 모른 채 그저 수행만하고 있을 때, 한마디로 내가 하는 일의 결론만 모두가 중요하게 여길 때 우리의 인간다운 삶이 현실이라는 벽에 부딪혀 못 나아가고 있다고 느낀다. 그건 인간다운 삶이라기보다는 기계다운 삶이라고 말하는 게 더 적절하다. 인간은 자기 스스로 생각하고 행동하는 것이지 정해진 틀에 맞추어 기계처럼 움직이는 게 아니다. 인간다움 즉 아름다움은 의지이지 타율이 아니다.

 나는 우리의 현실과 미래를 기계적이기보다는 인간적이게 사는 것으로 바꾸면 좋겠다.
박주혁<하나중1>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인쇄 | 이메일 | 댓글달기 | 목록보기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죽음 배달하는 `근로시간 특례제도’
죽음의 2주’가 시작됐다. 추석 명절을 앞두고 오늘부터 2주간은 주당 8...
 [편집국에서] 호남홀대론을 홀대한다...
 [청춘유감] 사드와 여성과 반전에 대하여...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우리동네소식
희여재 작가들 일곡도서관서 시화작..심홍섭
열아홉살 청춘들이 떠난 색다른 서..정민기
아동 학대, 스마트폰 어플로 신고..강성원
목욕탕과 공공도서관, 마감시간을 ..조재호
광산구 우산동 '한솥밥' 잔치 이..김강식
전국 교육감, “초등돌봄교실, 지자체로 이관” 제안
[와글와글 기아 타이거즈]2018 신인 2차지명 1라운드 김유신
상무지구 영무 예다음 모델하우스 15일 오픈
‘폭행 교장’-‘피해 교사’ “같은 공간 근무 지옥”
“교장이 회식 자리서 교사들 폭행”
실시간 뉴스
 담양군,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장관상 수상...
 전남도, 농산어촌 학생 무료 외국어교육 시작...
 전남산림자원연구소, 전남 동부권 소나무재선충병 지상예찰 실...
 전남도, 2018년 생활임금 시급 9370원으로 인상...
 전남도, 농수산식품 수출상담회 참가 신청 접수...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