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11.15 (금) 06:05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문화
개관 84주년 광주극장 영화제
18일부터 31일까지…개막작 ‘프랑스 여자’
황해윤 nabi@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10-18 06:05:01
▲ 개막작 <프랑스 여자>

 광주극장과 광주시네마테크는 18일부터 31일까지 ‘개관 84주년 광주극장 영화제’를 개최한다. 어느덧 6회째를 맞이한 광주극장 영화제, 올해의 개막작은 김희정 감독의 네 번째 장편 ‘프랑스 여자’(2019)로 프랑스 국적의 여성 ‘미라’가 미스터리한 시간의 문을 통과해 자신의 과거와 대면하는 판타지 드라마이다. “삶의 토대가 붕괴되어가는 중년 여성의 실존적 불안을 파고들면서도 동시에 프랑스 사회와 한국 사회에서 벌어진 파국적 슬픔에도 넌지시 공감의 정서를 확산시키는 영화”(송효정 영화평론가) 라는 평을 받았다.

 매년 꾸준히 소개하고 있는 클래식 무비로는 일본 영화계를 대표하는 거장 오즈 야스지로의 ‘가을 햇살’(1960)과 계급사회의 이면을 날카롭게 보여주는 조셉 로지의 대표작 ‘하인’(1963), 오마 샤리프와 줄리 크리스타가 열연한 사랑에 대한 장대한 서사극 데이비드 린의 ‘닥터 지바고’(1965), 1970년 당대에 드물게 여성의 위기를 다룬 작품으로, 바바로 로든이 연출과 주연을 맡은 ‘완다’(1970)가 상영된다. 또한 매 작품마다 감탄을 자아내는 연기로 사랑을 받는 메릴 스트립 주연의 2편의 영화 ‘아웃 오브 아프리카’(1985)와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1995)는 가을에 만나는 감성 로맨스로 광활한 아프리카의 대초원과 잘 정돈된 농가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기억과 공간에 관한 이야기를 통해 한 시대를 보여주는 세 편의 영화도 만날 수 있다. 가슴 저린 ‘아나’의 이야기 속에 스페인 사회에 대한 비판의 칼날을 숨긴 빅토르 에리세의 걸작 ‘벌집의 정령’(1973), 오래된 영화관과 상영했던 영화들에 대한 기억을 통해 자신의 삶을 회상하는 이탈리아 영화 ‘스플렌도르’(1989. 에토레 스콜라), 영화 감독 자크 드미의 유년의 기억들과 그의 작품들이 갖고 있는 매력을 애정 가득한 마음으로 탐구하는 아녜스 바르다의 ‘낭트의 자코’(1991)가 상영된다.

 동시기 영화 중 주목해야 할 작품으로는, 한적한 동네의 늙은 개와 풍경을 담은 김보람 감독의 ‘개의 역사’(2017), 뮤지션 에릭 클랩튼의 굴곡진 삶과 음악을 엮은 ‘에릭 클랩튼: 기타의 신’(2017) 두 편의 다큐멘터리와 올해 로카르노 영화제 감독상을 수상한 프랑스의 촉망받는 신예 다미앙 마니벨과 이가라시 코헤이(일본)의 공동 연출작 ‘타카라, 내가 수영을 한 밤’(2017), ‘꽃 시리즈’ 삼부작을 마무리하고 네 번째 장편을 들고 찾아온 박석영 감독의 ‘바람의 언덕’(2019)이 상영된다. 그리고 2019년 제72회 로카르노 영화제 황금표범상(대상)과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세계적 거장 페드로 코스타의 신작 ‘비탈리나 바렐라’(2019)도 이번 영화제를 통해 소개된다.

 광주극장만의 각별한 개막식도 마련된다. 마지막 간판쟁이 박태규 화백의 지도로 15명의 관객이 참여, 관객들이 직접 그린 손간판을 올린다. 영화제 기간 내 관객과의 대화(GV), 시네토크 등 풍성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31일에는 노르웨이 출신 에스펜 에릭센 트리오의 재즈 콘서트가 열린다. 광주극장은 “평상시 만나기 쉽지 않았던 다양한 영화들과 함께 영화가 선사하는 기운들을 담뿍 받아갈 수 있는 가을의 풍성한 날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상영작 소개 https://cafe.naver.com/cinemagwangju/13350

▶GV 및 행사 안내
 -18일(금) 오후 7시10분 손간판 올리기 행사/7시30분 개막작 ‘프랑스 여자’(2019, 김희정) 상영
 -19일(토) 오후 4시 ‘바람의 언덕’ (2019, 박석영) 상영후 GV(석영 감독, 정은경, 장선, 김태희 배우 참석)
 -24일(목) 7시10분 ‘스플렌도르’ (1989, 에토레 스콜라) 상영 후 ‘광주극장 그리고 극장의 추억’ 토크 - 위경혜 극장문화연구자(저서:‘광주극장’ ‘한국의 극장’ ‘호남의 극장 문화사’ 등)
 -26일(토) 오후 5시 ‘프랑스 여자’ (2019, 김희정) 상영후 GV (김희정 감독, 김지영 배우 참석, 진행 : 이세진 ‘바람의 언덕’ 프로듀서)
 -31일(목) 오후 7시30분 ‘개관 84주년 광주극장 영화제’ 피날레 콘서트-에스펜 에릭센 재즈 트리오 콘서트 Espen Eriksen Trio Jazz Concert

 ▶영화제 관람료
 -성인8000원 |청소년7000 원ㅣ시니어5000원ㅣ후원회원 5000원(균일) & 2편 무료관람
 에스펜 에릭센 재즈 트리오 콘서트 1만5000원(예매) | 2만 원 당일 | 후원회원 1만 원 균일

 문의 광주극장 062-224-5858 /네이버 카페 http://cafe.naver.com/cinemagwangju

황해윤 기자 nab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광주 지하철 ‘9.1%’는 누굴 태우나?
 건설 여부·방식 등을 놓고 수년 동안 논란을 빚었던 광주 지하철 2호선 공...
 [딱! 꼬집기] [딱꼬집기]이제 제대로 출발점...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