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20.05.31 (일) 18:17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경제
광주은행 “코로나19 소상공인 신속 지원 업무 협력”
신용보증재단 6개 지점에 직원 파견 도움
채정희 goodi@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20-03-30 06:00:00
▲ 송종욱 광주은행장이 최근 광주은행 포용금융센터에서 피해기업과의 상담과 함께 대출 지원을 직접 실행하며 피해기업 챙기기에 앞장섰으며, 이어 지난 26일에는 코로나 피해업체들이 많이 찾고 있는 영업점 현장을 릴레이 방문하여 코로나 피해상담 전담창구의 운영상황을 파악했다. 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이 ‘코로나19’ 피해기업의 자금 공급속도를 높이기 위해 광주신용보증재단 6개 지점에 광주은행 직원 12명을 파견해 협업하고 있다고 밝혔다.

27일 광주은행에 따르면, ‘코로나19’ 피해기업의 자금 신청 대부분이 신용보증재단 등의 보증부대출에 쏠린 상황이다.

때문에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은 업체의 경영애로자금 대출상담으로 신용보증재단에 대한 상담이 폭주하면서 이른 아침부터 대기표를 받기 위해 줄을 서는 진풍경이 벌어지고 있다. 오후까지 기다려도 차례가 되지 않아 헛걸음으로 되돌아간 사람들도 많은 실정이다.

대출 신청자에 비해 업무담당자들 수가 턱없이 부족하다 보니 보증상담 및 현장실사가 지연되고, 이로 인해 보증서 발급과 실제 대출까지 1~2개월 가량이 소요되는 상황이어서 대책 마련이 절실한 시점이다.

이에 광주은행은 광주신용보증재단에 직원들을 파견해 상담 및 심사 협조 등 다양한 업무를 협업하고, 전 영업점에‘코로나19’피해상담 전담창구를 개설하여 보증상담, 서류접수, 현장방문 및 보증약정 등의 업무를 대행하고 있다.

이로써 고객은 대출 신청을 위해 광주은행과 신용보증재단을 번갈아 방문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줄이고, 광주은행에 한번 방문으로 보증상담과 보증약정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되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영업점에 방문한 고객과의 대화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며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가 가중화되면서 우리 지역민들의 근심이 날로 깊어가고 있다”면서 “우리지역 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고, 지역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자금을 적기에 지원함으로써 지금의 어려운 시기를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상생의 힘을 불어넣는 일에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자체 특별자금 지원을 실시해 여행업, 숙박업, 음식업 등을 영위중인 지역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업체당 5억원 한도로 총 1천억원의 특별지원을 시행하여 최대 1.3%포인트의 특별금리우대를 적용하고, 피해 고객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별도 원금상환 없이 1%포인트의 대출금리 감면을 적용해 기한을 연장하거나 분할상환금 유예를 시행하고 있다.

또한 광주시청과 전남도청에 마스크 각 3만개와 긴급구호 성금 각 1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시에 후원금 각 1천만원을 전달하며‘코로나19’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나눔활동에도 적극 앞장서고 있다.
채정희 기자 good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코로나19로 개학연기가 장기화되면?
코로나19 사태가 전국을 강타하면서 일상들이 변하기 시작하였다. 학교도 예외...
 [편집국에서] 고갯길 넘어야 새로운 세상이...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